논문의 저자 지정과 관련된 3가지 문제점

학술저널투고

Authorship-2

지난번 포스팅에서, 에세이리뷰는 International Committee of Medical Journal Editors (ICMJE)에 의해 개발된 가이드라인에 따라 “저자권(authorship)”을 정의하고 왜 저자권이 중요한지 설명했습니다. 저자권에 대한 더 넓은 의미의 정의도 있는데, 예를 들어 Committee on Publication Ethics (COPE)에 따른 정의가 이에 해당합니다. COPE는 “저자권에 대해서는 보편적으로 합의된 정의가 없지만, 최소한 저자들은 연구의 특정 부분에 대한 책임을 져야 한다”라고 서술하고 있습니다. ICMJE의 4개의 기준에 따른 정의 혹은 COPE에 따른 정의를 따르던지 간에, 저자권을 정확히 어떻게 결정해야 할까요?

대부분의 저널들은 Guide for Authors에 저자권에 대한 규칙을 포함하는 그들만의 윤리적 가이드라인을 갖고 있기 때문에, 저자권을 결정하기 위한 가장 좋은 방법은 논문을 투고할 때 이러한 가이드라인을 읽는 것입니다. 일반적으로 저자를 지정하는데 있어 인정되는 방법을 이해하기위해, 이번 포스팅에서 저자 지정 과정에서 가질 수 있는 몇 가지 구체적인 질문들에 대해서 살펴볼 것입니다.

“연구 설계, 데이터 수집 및 분석에 상당한 기여”의 의미는?

ICMJE 기준에 따르면, 저자는 연구 프로젝트와 연관된 연구 설계, 데이터 수집 및 분석에 상당한 기여를 해야합니다. ICMJE의 “권장사항은 논문에 실질적인 지적 공헌을 한 기여자를 저자로 명명함으로써 그 공로를 인정하는데 있습니다.” 따라서, 지적 또는 창조적인 측면에서 연구에 참여한 것이 기계적 또는 절차적인 측면에서 참여한 것보다 더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는 것을 추론할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실험을 설계하는 데 도움을 주고 연구의 주제를 결정한 한 대학원생은 랩 테크니션 (lab technician), 재정적 후원자 혹은 지도교수보다 저자권에 대해 더 많은 권리를 보유하고 있을 것입니다.

하지만 “저자”가 하나의 조직인 경우에는 무슨 일이 일어날까요? 틀림없이, 한 개인이 연구 프로젝트의 일부를 수행했을 지라도, 그 연구 자체는 그 개인이 속한 큰 그룹에 의해 규제될 것임에 틀림없습니다. 그렇다면, 누가 과연 저자로 인정될 수 있을까요? 한 그룹의 일부 인원만 나열된 경우, 저자로 지정되지 않은 멤버들은 무시당하고 있다고 느낄수도 있습니다. 사실, ICMJE는 이러한 “유령 저자 (ghost authors)”들을 제외하는 것에 난색을 표하고 있습니다. 이는 “저자로 지정된 모든 사람들은 저자권의 자격을 얻어야만하고, 자격을 얻은 사람들은 모두 저자로 나열되어야하기 때문입니다.” 반대로, 단지 한 그룹만이 저자로 지정되어 있디면, 연구에 책임이 있는 특정 인물이 지정되지 않았기 때문에 연구에 대한 책임의 무게가 줄어들 것입니다. 이러한 경우에, 대중이 연구 및 논문 초안 작성 과정의 일정 부분을 누가 책임지고 있는지를 어떻게 알 수 있을까요?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일부 저널은 모든 그룹 멤버 및 그들의 구체적인 공헌에 대해 공개할 것을 요구하였습니다. 그러나, 이 요구는 복잡성 (complexity)의 증가 및 학제간 프로젝트 (interdisciplinary project)의 크기를 고려할 경우에는 비현실 적일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2010년 한 논문은 2,080명의 저자를 갖고 있습니다. 이 경우 저자를 모두 나열하는 것은 많은 저널들에게 악몽같을 것입니다. 또한, 저자들을 너무 많이 나열하는 것은 저자에 관한 정보가 너무 적은 것과 동일한 효과를 갖을 것입니다. 아무도 누가 연구의 어느 부분에 관해 책임을 지고 있는지를 알지 못할 것입니다. 그 결과, 해당 그룹의 모든 멤버를 나열하거나 각각의 저자가 한 프로젝트의 모든 측면에 대한 책임을 지는 것이 불가능할 경우, 일부 저널들은 해당 연구 그룹에게 각 논문에 대한 보증자 (guarantor)를 지정하는 것을 요구하고 있습니다. 보증자는 전체적인 연구의 진실성에 대해 책임을 지고 있으며 대중과 연구 그룹간의 주요 연락 담당자 (principal liasion)의 역할을 합니다.

저자로 간주되면 안되는 자는?

Authorship-4

누가 저자여야만 하는가를 더 잘 가려내기 위한 또 다른 방법은 누가 저자로 간주되면 안되는가를 검토하는 것입니다. 저자로 간주되면 안되는 자는 일반적으로 세 가지 범주 중 하나에 해당됩니다.

  • 첫 번째 범주는 “명예” 저자 (honorary author)입니다. 명예 저자들은 연구와 투고 과정에 거의 기여하지 않았지만 연구를 수행한 해당 기관에서 고위직 (예를 들어, 학과장)에 있기 때문에 그들의 이름은 일반적으로 해당 논문에서 저자로 포함되어 있습니다. 이러한 명예 저자들은 ICMJE의 “저자” 테스트의 첫 번째 단계를 충족하지 못하기 때문에, 저자로 포함되어서는 안됩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 관행은 문화적인 이유 혹은 연구에 대한 사람들의 인식을 제고하기 위한 노력 때문에 아직까지 남아있습니다.

  • 연구원들은 “게스트” 저자 (guest author)의 이름을 포함하는 것이 그들의 논문의 게재 확률을 높일 수 있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그들을 저자로 포함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이 유형의 저자권은 더블블라인드 피어리뷰에서는 아무런 영향을 주지 않는데, 이는 리뷰어들이 저자들의 이름을 확인할 수 없기 때문입니다.

  • 마지막으로, “저자”의 세 번째 범주는 “기프트” 저자 (gift author)”입니다. 기프트 저자들은 그들의 논문수를 높일 목적으로 포함되어 있습니다.

저자가 아닌 개인을 어떻게 명명해야 할까?

Authorship-7

저자가 아닌 자를 명명하기 위해 “감사의 말 (Acknowledgment)”에 ICMJE의 4 기준 테스트에 부합하지 않는 사람 혹은 전체 프로젝트에 대한 책임을 지지 않는 사람을 포함할 수 있습니다. 많은 저널들은 비록 진정한 저자권이 성립하지 않지만 감사의 말을 논문에 포함하는 것을 옹호하고 있습니다. 예를 들어, 일부 저널은 랩 테크니션 및 논문 보조 작가들의 이름이 감사의 말에 나열되어야 한다는 것에 동의합니다. 감사의 말은 나열될 수 있는 저자의 수를 제한하는 저널에게 꼭 알맞은 란입니다.

감사의 말에 나열된 모든 이름들에 관하여는 해당 프로젝트에 있어서 각 개인의 구체적인 기여도에 대한 설명 (예를 들어, “임상 연구자”, “과학 고문으로 역임”, “자료 수집” 혹은 “연구 환자 제공”) 또한 함께 포함되어야 합니다. 또한, 논문의 이 란에 나열된 사람들은 공개 양식 (disclosure form)에 서명하거나 자신의 이름이 나열되는 것에 대한 동의를 하여야만 합니다. 이들은 또한 잠재적 이해 관계 충돌(conflict of interest)에 대해 공개해야만 합니다.

###

이번 포스팅에서 에세이리뷰는 “저자”의 실제적인 의미에 대해 자세히 살펴보았습니다. 다음 포스팅에서, 저자권 문제를 파악하고 방지하는 방법과 저자권에 있어서 기존의 갈등에 대처하는 방법에 대해 함께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English, 简体中文, 繁體中文 버젼도 이용 가능합니다.

태그: , , , , , , , , , ,

Leave a Reply

Be the First to Comment!

Notify of

wpDiscuz
실시간 견적 & 문서 제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