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문 투고 성공 확률 높이는 3가지 요소

학술저널투고

Journal-Publications-e1472094881634-1024x491

안녕하세요 에세이리뷰입니다. 연구원분들의 연구결과는 논문에 기재될 때 비로소 빛을 발하는데요.

논문의 게재 승인 확률을 높이기 위해서는 어떻게 해야할까요?

먼저, 저널 에디터들이 원하는 논문과 게재 거절하는 논문의 기준이 무엇인지를 살펴보아야 합니다. Elsevier Connect는 에디터들이 평가하는 기준에 대한 조사를 진행하였고, 다음 두 개의 결과를 발표하였습니다: “Eight reasons I accepted your article” 및 “Eight reasons I rejected your article“. 이를 바탕으로 이번 포스팅에서는 논문 투고 성공 확률을 높이는 법을 다음의 세가지 관점에서 접근해 보겠습니다.

1. Technical Aspects (기술적인 측면): 가이드라인을 준수하라

Checklist2

  • 각 출판사들은 저자들이 논문투고를 할때 명확한 가이드라인을 갖고 있습니다. 때문에 이 기본적인 가이드라인이 지켜지지 않는다면 논문이 바로 게재 거절 될 수도 있습니다. 체크리스트를 사용하여 투고 전 논문을 신중히 리뷰하여 이를 방지할 수 있습니다.

Tip: 포맷팅이 각 투고 저널의 기준에 맞게 준수되었는지 다시 한번 확인하세요.

  • 각 저널은 특정 주제와 목적을 갖고 있습니다. 각 저널의 목적을 이해하고 본인의 논문이 타겟 저널의 주제와 일치하는지 확인해야합니다. 이를 방지하는 방법은 애초부터 특정 저널에 맞는 논문을 작성하는 것입니다.

Tip: 초안 작성의 첫 단계로서, 어느 저널에 논문을 투고할지 결정하여야 합니다. 그럼으로써, 논문이 좀 더 그 저널에 적합하게 작성될 수 있으며 타겟 저널에 맞지 않는 논문을 제출할 확률을 낮출 수 있습니다.

  • 에디터들과 연구원들은 논문이 영어로 깔끔하게 잘 작성되어 있는 것을 기대할 것입니다. 영어가 모국어가 아닌 경우, 혹은 모국어이더라도, 논문을 여러번 다시 읽고 다른 사람들에게 오류가 있는지를 검토 받아야 합니다.

Tip: 에세이리뷰의 경험이 많은 전문 에디터들이 이에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영문논문교정 바로가기)

2. Methodology (방법론): 완성도를 높혀라

Scientific-Research

  • 때때로 논문이 완벽하게 작성되어 있지 않기 때문에 게재 거절되는 경우가 있습니다.자신의 논문이 전체 연구에 대해 설명하는지 아니면 단지 일부 발견사항에 대해서만 기재하고 있는지를 자신 스스로 검토해야 합니다. 논문이 그 분야에 관련된 중요한 결과를 빼먹고있거나 오래된 참조문헌을 사용하고 있는지를 꼭 확인해야합니다.

Tip: 논문이 자신의 분야의 최신 정보에 근거하고 있고 해결하고자 하는 문제의 복잡한 특성을 이해하고 있다는 것을 보여줘야 합니다.

  • 게재 거절되는 다른 일반적인 이유는 잘못된 실험방법을 사용하는 것입니다. 일반적으로 받아들여지는 절차를 준수하지 않은 경우에는, 다른 사람들이 재현할 수 있는 방식으로 자신의 방법론에 대해 설명해야 합니다.
  • 마지막으로, 데이터가 제시된 결론을 뒷받침하는지를 확인해야 합니다.
  • 위의 기술적인 측면에서 기재된 것과 마찬가지로, 자신의 원고의 방법론은 적절한 검토와 계획을 통해 자신의 통제하에 있어야합니다.

3. 이슈의 구상 (Issue Framinig): 적절한 질문을 해라

Right-Question

투고 전 논문을 수정할 때 해결하기 가장 어려운 부분이 바로 “이슈를 구상”하는 것입니다. “기술적인 측면”과 “방법론”과 다르게, 구상은 모호한 기준인데요. 과연 구상이 무엇을 의미하는 걸까요?

Elsevier Connect의 조사에 따르면, 에디터들은 중요한 이슈에 대한 통찰력을 제공”하고 “의사 결정권자에게 유용”한 논문을 좋아한다고 합니다. 이것이 의미하는 바가 무엇일까요?

  • 이는 패러다임에 도전하거나 새로운 이론을 소개하는 획기적인 연구를 뜻하는 것이 아닙니다. 물론 이러한 결과를 생산해 낸다면 더할나위 없이 좋겠지만, 새로운 이론을 창조하는 것은 매우 어려운 일입니다. 이보다는, 에디터들은 논문에서 practical application (실용적으로 활용)이 가능한가를 평가합니다 (예: 연구가 많은 사람에게 영향을 미칠 수 있는가? 조직이나 사회 단위 수준에서 사람들의 의사 결정을 내리는데 영향을 미칠 수 있는가?).

Tip: 제목과 초록을 작성할 때, 자신의 연구에 대해서 사람들이 가질 수 있는 중요한 질문들이 무엇일지에 대해 생각해보아야 합니다. 본인의 연구가 다른 사람들을 어떻게 도울 수 있는가? 이 질문은 논문에서 다뤄져야할 질문이며, result 및 discussion은 그 질문에 대답해야합니다.

  • “구상”은 본인의 초안이 잘 작성되었는지 확인하는 것입니다. 자신의 데이터에 적합한 질문을 제시하고 있는가? 자신의 데이터를 분석한 후, 내린 conclusion이 논리적인가? 만약 그렇지 않다면, 자신의 연구를 재구성할 필요가 있습니다.

앞으로 몇 주 동안, 처음부터 끝까지 논문 초안의 작성법에 대해 설명해 드릴것입니다. 에세이리뷰의 포스팅이 여러분의 논문이 게재될 확률을 높이는데 도움이 되길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English简体中文繁體中文, Türkçe 버젼도 이용 가능합니다.

Leave a Reply

Be the First to Comment!

Notify of

wpDiscuz
실시간 견적 & 문서 제출